Loading...

MyWater K-water와 함께하는 물정보포털

> 재해안전 > 기후변화 > 영향과전망 > 기후변화에 따른 수자원 전망

기후변화 영향과 전망

changes in solar inputs

기후변화와 물에 대한 국제사회 동향

  • 기후변화가 물에 미치는 영향은 세계 각국에서 지속가능한 사회의 실현과 안전과 밀접하게 관계함에도 불구하고 여타의 분야에 비해 상대적으로 주목받지 못하였으나 2007년 5월 고베에서 열린 G8 환경부 장관 특별 심포지엄은 '기후변화와 물'을 주제로 진행되어 에너지, 토지이용, 식량생산, 자연 환경 보전, 물 관련 재해 관리 등 다른 정책 분야와의 관련성 등을 강조하였다.
  • 2007년 발간된 IPCC 보고서에서는 기후변화가 인간사회 및 생태계에 미치는 광범위한 영향이 담수 자원에도 심각한 영향을 미칠 높은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오늘날 전 세계의 11억 명이 안전한 식수를 구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매해 30억명이 물과 관련된 질병으로 고통 받고 있으며 이는 기후변화, 인구증가, 물수요 등의 복합적인 관계에 대한 국제적인 인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 세계기상기구(WMO)는 2025년 경이면 인구증가, 기후변화 등으로 전 세계 ‘물 스트레스(Water Stress)’ 강도가 높아질 것으로 전망하였으며 ‘95년 기준 31개국(4.6억명)이 위험이상의 물 스트레스를 받고 있으나, 2025년경에는 54개국(28억명)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였다.
  • 최근 세계경제포럼(WEF, 다보스 포럼)은 제45차 포럼개막에 앞서 『Global Risks 2015』발표(2015.1.15.)하였다. 주요내용으로 향후 예상되는 ‘물 위기(Water Crises)’가 영향력 기준 1위 Global Risk로 선정되었다.

WEF(World Economic Forum)

WEF는 세계 저명 정․재계 등 인사들이 모여 세계경제에 대해 토론하는 국제민간회의로, 1971년 클라우스 슈바브 교수가 비영리재단으로 창설. 초기 ‘유럽인 경영 심포지움’→ ’73년 전세계/정치인 확대 → ’81년 다보스 개최.(다보스에서 개최되어 다보스 포럼으로도 불림.)

  • 또한, IPCC(유엔정부간기후변화위원회) 5차 평가보고서(2013. 9)에 의하면 21세기말 지구 평균 기온은 최대 3.7℃, 해수면은 63cm 상승 전망하였으며, 동아시아의 경우, 21세기 말(2081~2100년)의 평균기온은 1986~2005년에 비해 2.4℃ 상승하고, 강수량은 7%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였다.
  • 그동안 현재까지 수자원에 관한 이슈들은 기후변화에 관한 분석과 정책적 방안 구축에 중요하게 고려되지 않았으며 마찬가지로 기후변화 또한 수자원 분석, 운영 및 정책적 함의에 중요한 고려사항이 아니었다. 그러나 이제 수자원에 대한 이용가능성 및 양질의 수자원 확보는 기후변화가 가져오는 사회․환경적 변화에 중요한 영향을 받고 있다.
 기후변화가 영향을 주는 물분야(권영준, 2010)

【 기후변화가 영향을 주는 물분야(권영준, 2010) 】

기온 및 강수량의 변화

  • A2 기후변화 시나리오를 이용한 한국의 기온 및 강수량 변화
  • 기상청의 한반도 장기 미래 전망에 따르면 평년(1971∼2000)에 대해 21세기말 (2071∼2100) 우리나라의 기온은 약 4℃ 상승하고, 강수량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precipitation change graph

tempermper change graph

【 우리나라 강수량 및 기온 변화 전망(기상청, 2009) 】

기후변화에 따른 수문 변동이 물 관리에 미치는 영향

  • - 기후변화에 가장 영향을 받는 기상요소인 강수량은 홍수와 토석류, 가뭄, 수질오염 등 물 관련 재해에 직접적인 인과관계 초래
  • - 기후변화에 따른 강우패턴의 변화와 기온상승으로 인한 증발산량의 증가는 유출량과 지하수의 함양량 감소
  • - 유역 물 순환에 변화를 주어 가용 수자원의 계절적인 편차 심화

기후변화 시나리오와 기후모형을 이용한 결과는 현(現) 강수 현상의 변화를 전망하는데 매우 유용하나, 전망에 포함된 불확실성에 대해서 충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함

홍수 및 토석류의 위험성 증대

  • - 향후 100년 동안 지점별 현재 100년 빈도 1일 최대 강수량이 약 60년 빈도로 낮아져 홍수 위험성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홍수안전도의 저하)
  • - 장래 극한 강수량의 증가에 의해 현 계획이 목표로 하는 홍수안전도 수준이 큰 폭으로 저하되고 위험한 상황이 자주 발생할 수 있는 것을 의미
RCP 시나리오에 따른 한반도 21세기 기후변화 전망
관측소 시나리오 평균 서울 강릉 대전 광주 목포 대구 포항
a2 시나리오(년) 58 59 70 63 47 55 72 40

【 기후변화로 인한 현재 100년 빈도강수량의 빈도변화 】

  • - 홍수안전도의 저하(빈도 강수량의 증가)로 인해 도시지역의 배수체계 및 하천 제방 붕괴 심화
    • 내수침수․범람 위험이 심화되어 중요한 도시기반시설, 주거지, 시설물들이 피해 예상
    • 하천 제방의 붕괴 및 범람으로 인해 인명 및 재산피해 급증
  • - 강수량의 시간적, 공간적인 큰 변화로 인해 토석류(debris flow), 산사태 등 토사재해의 증가가 클 것으로 예상
    • 댐, 저수지내의 퇴사 진행이 빨라 댐의 기능 저하 초래

가뭄 위험성의 증대

  • - 강수량의 변동 폭 증가(심한 홍수와 가뭄 초래 원인)로 인해 극단적인 가뭄 발생 빈도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
  • - 수량 및 강우패턴의 변화와 증발산량의 변화로 인해 관개수량과 회귀수량이 감소되어 안정적 수자원 확보의 불확실성 증가
  • - 유출량의 계절적 특성변화로 인한 수자원의 수요와 공급시기의 불균형 초래
  • - 첨두유출량과 유출분포의 시기 변동으로 인해 농업용수 공급에 불균형이 초래되어 수도작 및 밭작물 관리에 피해 발생

하천환경의 변화

  • - 하천수위의 저하와 수온의 상승으로 수질이 악화되어 박테리아와 부영양 물질 및 중금속 오염의 증가 초래
  • - 식수의 맛과 악취 문제로 인한 사회적인 건강문제 발생
  • - 빈번한 홍수에 의한 탁도 증가로 하천환경 변화
  • - 어류 및 수중식물 등 수생태계에 악영향 초래
  • - 수온 상승에 의한 용존산소 소비를 동반한 미생물의 분해 반응에 의해 수질 악화 가능성 증가

하천의 상류 ․ 중류 ․ 하류에 미치는 영향

  • 하천 상류의 산간지역
  • - 홍수 및 토사유출 증가로 인한 하천제방 붕괴로 범람이나 침수 피해가 빈발할 가능성이 높음
  • - 인구감소로 인해 적절한 관리 부족과 고령화로 인한 위험에 대한 노출성 증가
  • 하천 중류지역
  • - 하천제방 축조로 홍수범람에 대한 안전을 확보해 왔으나, 제방붕괴로 범람한 홍수가 넓은 지역으로 확산되어 광역적 피해 유발
  • - 급경사 하천의 경우, 토석류로 인해 가옥, 빌딩 등에 치명적인 피해 초래
  • 하천 하류의 저지대와 해수면 이하 지대
  • - 도시화 등으로 인한 유출량 증가로 배수시설의 처리 능력을 초과하여 홍수 및 해일발생 시 대규모 피해 발생

* 출처 : 기상청, Kwater, IPCC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시면 의견을 수렴하여 반영하겠습니다.

홈페이지 만족도 조사
평가
0/4000 by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