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 정보마당 > 소셜 & 뉴스

소셜 & 뉴스

물을 중심으로 언론과 소셜의 이슈를 볼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물포탈 내 통합검색 검색 순위가 아래와 같으니 검색해 보세요. 그외 물과 관련된 키워드로 검색해보세요.

[물정보포탈 통합검색 주간검색어 순위]
가뭄, 수위, 다목적댐, 음용수 수질기준, 수도관리연보, 수질검사, 수도연보, 수질기준, 네이버, 다음

소셜매트릭스 더보기 +
워드클라우드 더보기 +
빈도 그래프

뉴스
한강 물로 해갈한 인천 농지…긴 폭염에 또다시 '시름'2018.08.17 | 연합뉴스
한강 물을 끌어와 고질적 가뭄을 해결했던 인천 강화도가 긴 폭염에 또다시 시름하고 있다. 17일 인천시 강화군에 따르면 전날 기준 강화도 내 17개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은 57.7%에 불과하다. 불과 한 달 전만 해도 94.4%로 100%에 가깝던 저수율이 반 토막 났다. 올해 긴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데다 강수량까지 줄었기 때문이다. 올해 들어 지난달 기준 강수량은 133mm에 불과해 2016년(307mm)과 2017년(275mm)의 절반 이하로 뚝...
소나기 온다더니 쨍쨍…번번이 빗나간 예보 짜증지수↑2018.08.17 | 연합뉴스
하루뿐이었다. 폭염과 가뭄에 타들어가는 농작물을 지켜보며 누구보다도 비 소식을 기다렸던 농민들은 기대가 컸던 만큼 예보가 빗나가자 실망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충북에서는 올해 폭염으로 농작물 460.5㏊가 피해를 봤다. 이중 토양 수분 부족으로 인한 밭작물 고사는 인삼 165.4㏊, 콩 16.2㏊, 옥수수 9.5㏊, 참깨 7.5㏊, 고추 7.1㏊ 등 모두 256.4㏊에 달한다. 청주의 한 농민은 "양수기, 물탱크, 살수차를 총동원해 밭에...
[전문가의 세계 - 조천호의 빨간 지구](1) 참는 것도 ‘한계’가 있다 지구라고 다를까2018.08.17 | 경향신문
폭염, 가뭄, 홍수와 강력한 태풍 등의 발생 횟수와 강도가 뚜렷하게 증가하고 있다.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는 산업화 이후 약 40% 증가했다. 공기분자 100만개당 이산화탄소 120개가 늘어난 것이다. 이산화탄소는 대기오염처럼 흘러가 사라지는 게 아니라 차곡차곡 쌓인다. 온난화 ‘난로’를 계속 켜놓고 사는 셈인데, 기온을 10년마다 0.17도씩 상승시킨다. 매년 공기분자 100만개당 이산화탄소 2개씩을 온난화 난로에 더...
지구 온난화로 한국 여름 19일 길어지고 겨울 18일 짧아져2018.08.16 | 연합뉴스
국립기상과학원, 106년간 기후변화 분석…연평균 기온 10년당 0.18도 상승 서울 폭염[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산업화에 따른 지구 온난화로 우리나라 연평균 기온이 꾸준히 상승해 여름은 길어지고 겨울은 짧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립기상과학원의 '한반도 100년의 기후변화' 자료에 따르면 1912년부터 지난해까지 106년 동안 우리나라 연평균 기온은 10년당 0.18도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카메라뉴스] 한 방울 물이라도…가뭄 극복 안간힘2018.08.16 | 연합뉴스
(옥천=연합뉴스) 계속된 폭염과 가뭄으로 농작물 피해가 확산하는 가운데 농촌 들녘에서 한 방울의 물이라도 더 확보하기 위한 총력전이 펼쳐지고 있다.[옥천군 제공=연합뉴스] 충북 옥천군은 8억5천만원의 예비비를 긴급 배정해 물탱크 678개, 점적호수 11.4㎞, 축사용 환기시설 550개, 양수장비 1천180대를 물 부족에 시달리는 농가에 지원했다. 굴착기 2대를 동원해 이원면 수묵리 등 3곳의 마른 하천 바닥을 파 수원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시면 의견을 수렴하여 반영하겠습니다.

홈페이지 만족도 조사
평가
0/4000 bytes